스트롱짐_상단

짧은! 후기

본문

후기 쓴다쓴다하고 미루다가 이제야 쓰네요 ^^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제 무료한 일상에서 찾을수 있는 즐거움중 가장 큰 것은 ‘먹는즐거움’ 이었습니다.

 

그러나 활동없이 먹고자고 하다보니 지방들이 조금씩 늘었고

 

감당할 수 없는 지경에 이르러서 운동 좀 해봐야 겠다고 생각한게

 

벌써 네 달 전.

 

 

 

 

 

 

사실 대단한 각오는 아니었고

 

헬스라는걸 한번 경험해보자는 마음으로 문을 두드렸습니다.

 

 

뜻하지 않게 신동일코치님의 나체? 를 본 불미스러운 사고도 있었지만(ㅡㅡ)

 

상담은 순조로웠고 ... PT등록!

 

 

 

 

 

 

역시 운동이란건 힘들었습니다.

 

무거운 몸으로 뜀박질을 하려니 다리도 안따라 주고

 

러닝은 왜 그렇게 지루하던지.. ㅜㅜ

 

식단을 지키는 것도 식욕넘치는 저에겐 무지 힘들었죠.

 

그래도 느리지만 조금씩 변화가 있었고

 

지금까지 왔네요

 

대성공은 아니었지만 나름 실패는 아니었다고 생각해요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어디선가 본 적은 있지만

 

해본적이 없어서 막연하기만 했던 운동법들이

 

수업을 진행하가면서 차곡차곡 정리되고 쌓여서

 

내것이 되는 과정을 거치고...

 

이제 어딜가서도 혼자 운동 할 수 있을 것 같은 느낌이랄까요! 후훗

 

 

 

 

 

 

친절한 선생님들. 활기넘치는 분위기.

 

그리고 게으른 저를 타이르던 코치선생님.

 

그 모든 것들 덕에 계속해서 다닐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아, 개인적으로 너무 밝은 형광등이 아닌 분위기있는 노란 조명도 좋았답니다!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요즘은 운동끝나고서 놀기 바쁩니다 ^^ 에헤 헤

 

못먹었던것도 한번씩 먹어주고 있는데.. 이러다 다시 찌진 않을런지 모르겠어요~

 

다시 찌면 운동하러 컴백할게요~ ^^

 

  • 이전
  • 다음

1호점문의1호점문의2호점문의2호점문의3호점문의3호점문의4호점문의4호점문의5호점 문의5호점 문의6호점문의6호점문의7호점문의7호점문의로그인로그인